우사인 볼트, 노마스크로 생일파티 뒤 코로나 확진

입력시간 : 2020-08-25 14:17:42 , 최종수정 : 2020-09-02 13:12:33, 정창민 기자
Pixabay 제공


세계적인 육상 선수 우사인 볼트가 코로나19 검사를 받고 격리 중이라고 밝혔습니다. 우사인 볼트는 지난 22일 코로나19 검사를 받았고, 23일에 양성판정이 나왔습니다.


볼트는 지난 12일, 자신의 34번째 생일 파티를 한 뒤 수일 만에 확진 판정을 받은 것입니다. 소셜미디어에는 파티에 참석한 사람들이 마스크를 쓰지 않고 춤을 추는 영상도 올라왔습니다. 영국 가디언지는 맨체스터 시티의 축구선수 라힘 스털링 등 다른 스타들이 볼트의 생일파티에 참석했다고 전했습니다.


최근 코로나19 확진자가 매일 200명대로 발생하고 있습니다. 전국적으로 발병이 이어지고 있는 데다 사망자도 계속 보고되는 상황입니다. 수도권에서는 사회적 거리두기가 2.5단계로 격상됨에 따라 음식점·휴게음식점·제과점은 밤 9시까지만 정상영업하고, 이후 포장 및 배달로만 운영됩니다. 헬스장·당구장 등 실내체육시설 운영을 중단하고, 10인 이상 학원만 비대면 수업이 가능합니다.

 

이처럼 강화된 방역지침을 준수해서 코로나19 확산세가 하루빨리 진정되기를 기원합니다.


RSS피드 기사제공처 : 대한민국청소년의회 뉴스 / 등록기자: 정창민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해당기사의 문의는 기사제공처에게 문의